원주 관설동 한옥마을 조성 업무협약, 9만5천㎡ 부지에 주거 편의시설

이정현 | 기사입력 2020/06/15 [14:59]

원주 관설동 한옥마을 조성 업무협약, 9만5천㎡ 부지에 주거 편의시설

이정현 | 입력 : 2020/06/15 [14:59]

▲ 관설동 한옥마을 조성 업무협약 강원경제신문

[강원경제신문] 이정현 기자 = 원주시 관설동에 한옥마을을 조성하는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원주시는 6월 10일(수) 오후 2시 원주시청 투자상담실에서 정상종합건설(주)과 관설동 한옥마을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으로 정상종합건설(주)은 관설동 산66-24번지 일대 약 9만 5천㎡ 부지에 서당, 한옥 체험관, 저잣거리 등 복리시설 18개 필지와 한옥 주거용지 45개 필지 규모의 대지를 조성하고, 원주시는 한옥마을 진입도로 약 340m를 개설하게 된다.

아울러 정상종합건설(주)에서 먼저 한옥 15동을 직접 건축하고, 잔여 필지는 분양을 통해 일반인이 한옥을 지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한옥의 미를 한껏 느낄 수 있는 한옥마을이 조성되면 실제 한옥 거주를 원하는 수요자들에게 좋은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향후 원주천 댐 주변 관광단지와 연계한 체험형 관광 인프라 형성을 통해 지역관광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강원경제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기사
건설산업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