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시 겨울 도로제설 종합대책기간 운영, 3월 중순까지 결빙구간 관리

건설기계뉴스 | 기사입력 2022/11/14 [11:03]

삼척시 겨울 도로제설 종합대책기간 운영, 3월 중순까지 결빙구간 관리

건설기계뉴스 | 입력 : 2022/11/14 [11:03]

삼척시는 겨울철 시민 생활불편 최소화, 강설에 따른 도로 적설․결빙 제거 등신속한 대응조치로 재해대비에 철저를 기하고자 ‘2022~2023년 겨울철 도로제설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오는 11월 14일부터 2023년 3월 16일까지 겨울철도로제설 종합대책기간을 운영한다.

 

삼척시 중점 도로제설 운영구간은 국도 2개 구간을 포함해 총 53개 노선이며,국도7호선 동부아파트 옆, 마달재, 여삼재, 등봉동 등 취약도로 9개 노선 11개구간 및 상습결빙 5개 구간은 중점관리 구간으로 운영한다.

 

제설장비는 유니목, 덤프 등과 임차장비 20대를 포함한 총 13종 263대를 확보하여 겨울철 강설로 인한 도로이용 불편 등 안전사고 피해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도경 교차로 외 2개소에 염수분사장치, 도계읍 상덕리 도계캠퍼스 진입도로 외 1개소의 열선 운영, 제설자재(염화칼슘·소금 1,666톤 및 모래 240㎥)확보 등 겨울철 도로제설에 사전 대비하며, 평상시 24시간 재난종합상황실 운영과 강설 단계별 비상근무 체계를 구축하여 상황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할 계획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최근 기후변화로 인해 기상 상황이 수시로 변화하는 등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가 언제 발생될 지 모르는 상황이므로 철저한 대비를 통해 사고 및 피해 예방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