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기안전관리원, 하부검사 카메라 장비 도입, ‘육안’ 어려운 공간 이상여부 확인

건설기계뉴스 | 기사입력 2022/04/08 [10:36]

건기안전관리원, 하부검사 카메라 장비 도입, ‘육안’ 어려운 공간 이상여부 확인

건설기계뉴스 | 입력 : 2022/04/08 [10:36]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원장 김태곤, 이하 안전관리원)이 건설기계 입고검사 시 수검자 편의를 위해 카메라형 하부측정 검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지난달 24일 밝혔다.

 

건설현장 등 비포장 도로에서 장시간 운전해야 하는 건설기계의 경우 부품균열 및 너트풀림 등 이상 유무를 확인할 수 있는 하부검사가 매우 중요하다. 이에 안전관리원은 눈으로 확인하기 어려운 좁은 내부 공간도 이상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카메라형 하부측정 검사장비를 도입해 서비스에 들어갔다.

 

안전관리원은 그동안 건설기계 하부의 이상이 발견되면 수검자가 직접 검사장소로 내려와 이상을 확인해야 하는 등 불편이 존재했는데 이번 신장비 도입으로 검사 효율성은 물론 정밀한 검측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김태곤 안전관리원 원장은 “앞으로도 검사소에 수검자 편의를 위한 다양한 신장비를 도입할 예정”이라며 “전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검사환경을 만들어 고객만족경영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정비·매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