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두산인프라코어 붐·암 긴 철거용 굴착기 출시, 10일 국제건기전 선봬

지상 최대 18m 높이까지 작업가능

건설기계뉴스 | 기사입력 2021/11/10 [12:20]

현대두산인프라코어 붐·암 긴 철거용 굴착기 출시, 10일 국제건기전 선봬

지상 최대 18m 높이까지 작업가능

건설기계뉴스 | 입력 : 2021/11/10 [12:20]

 

현대두산인프라코어가 붐과 암이 긴 철거용 굴착기를 개발, 고부가가치 건설기계 틈새시장 공략에 나섰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이달 10일부터 4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한국국제건설기계전에서 35톤 철거용 굴착기(모델명: DX350LC-7 Demolition)를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국내 철거 현장에서 많이 사용되는 35톤급 굴착기를 기반으로 제작돼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되며 철거 작업용 롱붐 및 롱암을 적용함으로써 지상에서 최대 18m 높이까지 작업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작업 높이에 따라 버킷, , 암 등 프론트 부분을 신속히 탈부착 할 수 있도록 모듈러 조인트(자동 핀 제거 시스템)를 적용하고 각 호스부도 다양한 작업 기구를 용이하게 탈부착할 수 있는 퀵커플러 방식을 사용, 작업시간을 대폭 줄이고 작업자 편의성을 높였다.

 

운전자가 위치한 캐빈이 최대 40도까지 틸팅(기울기)이 가능해 고층 작업 시 시야 확보가 용이하며, 붐과 암을 3단으로 가동할 수 있도록 설계해 구조물 접근성과 작업효율을 극대화했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201953톤 철거용 굴착기에 이어 이번 35톤 모델을 출시하면서 라인업을 다양화해 고부가가치인 특수 굴착기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최대 26m, 8층 높이의 구조물 해체가 가능하도록 설계된 53톤 모델은 국내 시장에서 판매되는 철거용 특수 굴착기 중 가장 높은 판매고를 기록한 바 있다.

 

철거용 특수 굴착기는 동급의 일반 굴착기 가격에 비해 2배 정도 비싼 고부가가치 장비로, 최근 현장 안전이 강화됨에 따라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최근 철거 현장 안전 강화로 인해 철거용 특수 굴착기 구입 문의 또한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작업 효율성을 높이고, 작업자 편의성을 증대시키는 다양한 철거용 특수 굴착기를 선보임으로써 철거 현장의 안전성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