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무인기 특화단지 2023년까지 조성, 총 99억원 들여 각종 시설

조순익 기자 | 기사입력 2020/07/13 [13:43]

고흥군 무인기 특화단지 2023년까지 조성, 총 99억원 들여 각종 시설

조순익 기자 | 입력 : 2020/07/13 [13:43]

 

 

고흥군(군수 송귀근)4차산업의 기술 집약체인 드론산업 육성을 위해 고흥읍항공센터 일원에 고흥 무인기 특화단지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고흥군에서는 전국 최대의 비행시험 공역과 국내 유일의 국가종합비행성능시험장을 보유하는 등 무인기관련 기업들이 입지 할 수 있는 최적의 여건이조성되어 있어, 드론기업 및 관련시설 집적화 등을 통한 드론 클러스터 조성을위해 특화단지 조성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군에서는 무인기 특화단지 조성을 위한 기본계획 및 타당성 용역을‘1912월에 발주하여 추진 중에 있으며 ’207월말까지 마무리 할 계획이다.

 

특화단지는 ‘23년 준공을 목표로 고흥읍 항공센터 일원(R&D부지)135,455규모로 건설되며, 총사업비 99억원(국비 38 군비 54, 기타 7)을 투입하여, 무인기 연구개발과 제조, 테스트, S/W, MRO 등 무인기 특화업종 80%가 들어설 예정이다.

 

군은 공영개발 방식을 포함하여 다양한 개발방식을 검토하고 있으며, 사업추진과 관련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207월말까지 전라남도에 산업단지 지정계획을 신청하고, 10월경에 산업단지 개발계획 및 실시계획 수립용역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 7월 산업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5G기반 드론 스마트 영농 실증사업을 통해 드론상용화 실증 지원센터, 통합관제센터, 빅데이터 시스템, 성능평가장비 등이 구축되면, 특화단지 내 드론기업 유인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드론지식산업센터는 현재 28%의 공정률로 ‘216월 준공목표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군은 지난해 업무협약 체결한 드론기업 10곳을 지속관리하고, 센터내에 입주할 새로운 드론기업 발굴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어향후 드론기업의 허브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본 사업부지 인근에는 항공센터, 국가비행종합성능시험장 등 드론 관련 인프라가 조성되고 있으며, 연구개발과 기업지원을 위해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항공안전기술원, 전남테크노파크 등 전문기관들이 입주하여 있다.

 

송귀근 군수는 무인항공 영농기술 특화 농공단지가 조성되면, 고흥은 무인기개발의 적합성, 운용성 입증, 기술·창업 지원 서비스가 연계되어 무인기 분야의전문성과 안정성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면서, “30여개의 드론기업유치로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군에서는 기업유치를 위해 투자기업 보조금 지원제도를 포함하여, 드론 규제자유특구 및 드론 특별자유화구역 지정, 드론 공공서비스 시장 분야 확대 등을 통해 드론기업 성장기반 마련과 기업지원 사업 등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원본 기사 보기:전남조은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